TOP3, 사회일반

‘TIME’ 대신 ‘VOTE’

타임, 97년만에 처음

 

시사주간지 타임이 97년 역사상 처음으로 표지에서 ‘TIME’이라는 로고를 뺐다.

타임은 대통령 선거일(11월 3일) 하루 전인 다음달 2일자 표지에서 로고 대신 ‘VOTE(투표하라)’라는 글자를 배치했다고 24일 밝혔다.

타임이 표지에서 로고를 뺀 것은 1923년 첫 발행 이후 처음이다. 표지에는 또 투표함이 그려진 반다나(스카프 같은 큰 손수건)로 얼굴을 반쯤 가린 사람도 등장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는 표지에 등장하지 않는다.

이 표지는 반 트럼프 대통령 성향의 작가로 알려진 셰퍼드 페어리가 디자인한 것이다.

페어리는 2008년 대선 캠페인 당시 버락 오바마 후보의 ‘희망'(Hope) 포스터를 디자인한 인물이다. 타임의 에드워드 펠센털 편집장은 독자들에게 “다가오는 미국 대선 결과보다 세계를 좌우할 사건을 없을 것”이라며 “지금 우리는 향후 수십 년 역사를 과거와 미래로 나눌 수 있는 순간에 서 있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