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1, 미국정치, 사회 / 국제, 사회일반, 정치/문화

“현금 1400달러 추가 지급, 보너스 실업수당 400달러”

바이든, 1조9000억달러 부양안 공개

실업수당 지급  9월 말까지 연장

스몰비즈 그랜트에 150억달러 배정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14일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1조9000억달러 규모의 추가 경기부양안을 발표하고 있다. AP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14일 ‘바이든표’ 추가 경기부양안을 전격 공개했다. 1조9000억달러 규모의 초대형 경기부양책이다. 일반 국민들이 가장 관심이 많은 현금지급과 관련, 일인당 1400달러를 추가로 지급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연방 추가실업수당은 현재의 주당 300달러에서 400달러로 늘었다. 바이든이 공개한 경기부양안 내용을 분야별로 살펴본다.

*일인당 1400달러 현금 추가 지급

지난해 12월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으로 시행에 들어간 경기부양법에 따라 많은 미국인들은 일인당 600달러를 지급받았거나 곧 지급받을 예정이다. 이 액수에 1400달러를 더 얹어 2000달러를 주자는 게 바이든 플랜이다. 이를 위해서만 1조달러의 예산이 든다.

*실업수당 지급 연장, 보너스 수당 인상

주당 보너스 실업수당을 현재의 300달러에서 400달러로 올리고, 이를 9월 말까지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주정부 실업수당도 연장된다. 가주 실직자들의 경우 9월 말까지 월 최대 3400달러를 받는다. 연방 최저시급을 시간당 15달러로 인상하는 내용도 담겨 있다. 현 최저시급은 7.25달러이다.

*스몰 비즈니스 그랜트

150억달러를 스몰 비즈니스 대상 그랜트 지급에 사용한다. 주*카운티*시 정부에 백신 접종, 최일선 근로자 임금 지급, 학교 대면수업 재개 등을 위해3500억달러를 지원한다.

*세입자 강제퇴거 금지

렌트비를 납부하지 못하는 세입자에 대한 강제퇴거, 모기지 페이먼트를 내지 못하는 홈오너의 주택 차압이 9월 말까지 각각 금지된다. 렌트비 지원 프로그램을 위해 250억달러를 추가로 배정한다.

*차일드택스 크레딧 인상

저소득층*극빈층 가정을 대상으로 차일드택스 크레딧을 6세 미만은 3600달러, 6~17세는 3000달러로 각각 인상한다.

*내셔널 코로나19 백신접종 프로그램

각 주, 카운티, 시 정부 등과 파트너십을 맺고 국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백신 접종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배정된 예산은 200억달러이다. 백신 접종 확대를 위해 500억달러를 투입한다.

*학교 대면수업 재개를 위한 재정 지원

학교들의 대면수업 재개를 위해 1300억달러를 투입한다. 이 기금을 클래스 사이즈를 줄이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시설물 설치, 공간 수정 등을 위해 사용토록 한다는 계획이다. 구성훈 기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