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2, 국제, 사회 / 국제

[속보] 미, 한국 여행경보 2단계 ‘강화된 주의’로 한단계 내려

미 국무부가 24일(현지 시각) 한국에 내린 여행경보를 2단계인 ‘강화된 주의’로 조정한다고 밝혔다. 미국은 지난 8월 6일 한국에 여행경보 3단계인 ‘여행 재고’를 내렸는데 이를 한단계 내린 것이다.

미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이다.

미 당국은 “한국은 공항과 국경 재개방 등 대부분의 교통편을 재개했다”며 “학교도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또 “대부분의 가게나 공공시설이 영업을 하고 있지만 중앙 정부 혹은 지방 정부의 판단에 따라 코로나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사업, 학교, 대규모 모임, 종교적 모임을 제한할 때가 있다”고 덧붙였다.

미 당국은 한국에서 코로나 지역 전파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또 한국에 입국하려면 2주의 의무 격리 기간을 지켜야 하며 격리 비용은 스스로 부담해야 한다는 사실도 공지했다.

김윤주 기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