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2, 사회 / 국제, 사회일반

“건강한 젊은층, 2022년까지 백신 없다”

WHO, 노인 등 취약계층 우선 제공

백신.AP
기사내용과 무관함을 알림

세계보건기구(WHO)는 “건강한 젊은층은 2022년까지 코로나 백신을 맞지 못할 수도 있다”고 14일 밝혔다.

CNBC에 따르면 숨야 스와미나탄WHO수석과학자는 코로나 취약계층인 시니어들과 의사*간호사 등 최전방 근로자 등에게 먼저 백신이 제공될 것이라며 건강한 젊은층은 더 기다려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많은 사람들은 내년 1월1일 또는 4월1일 백신을 맞을 수 있고, 백신접종 이후 모든 게 정상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사람들의 뜻대로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WHO는 전염병 전문가*과학자 등으로 구성된 자문그룹을 통해 백신 접종 우선순위를 정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스와미나탄 과학자는 내년 중 최소 1개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을 기대한다며, 백신이 나오면 공급은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고 예상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10개 이상의 백신이 임상 최종단계에 있어 실제로 다양한 백신이 출시될 경우 각 백신이 어떤 그룹에 가장 적합한지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발표될 것이라고 WHO는 전했다.

구성훈 기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