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3, 미국정치

트럼프 며느리, 상원의원 출마하나

“라라 트럼프, 출마시 공천 확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며느리인 라라 트럼프(사진)의 정계 진출이 점점 현실화하는 분위기다.

14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의 측근인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은 “만약 라라가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상원의원 출마 결정을 한다면 거의 확실하게 공화당 공천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레이엄 의원은 라라의 공천을 장담하는 것은 노스캐롤라이나주 현역 상원의원인 리처드 버 의원의 행동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버 의원은 최근 상원의 탄핵 심판 표결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 유죄 표를 던진 7명의 공화당 의원 중 한 명이다.

버 의원은 내년 상원 선거 불출마를 선언한 상황에서 소신에 따라 투표를 했지만, 이 같은 행동이 공화당 내 트럼프 전 대통령 지지자들을 자극했다. 이 때문에 당내 경선이 열릴 경우 트럼프 전 대통령의 며느리인 라라가 가장 유리해질 것이라는 게 그레이엄 의원의 설명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