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3, 미국정치

바이든 취임식 대폭 축소

퍼레이드는 가상으로 대체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는 미국에서 오는 20일로 예정된 조 바이든(사진) 대통령 당선인 취임식은 어떻게 진행될까.

코로나19 누적 사망자가 34만명을 넘어서는 등 상황이 심각해지면서 대통령 취임식 규모가 대폭 축소되고 대부분 온라인으로 대체될 예정이라고 3일 CNN 방송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대통령 취임식 준비위원회는 취임식 참석자를 줄이기 위해 취임 선서 후 가상 퍼레이드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준비위는 “가상 퍼레이드는 지난해 여름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민주당 전당대회 프로그램과 유사하다”면서 “퍼레이드는 미국의 영웅들을 기리고, 각계각층의 미국인을 부각하며 새로운 미국의 다양성과 유산 등을 반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과거보다 대폭 축소될 참석자 명단은 다음 주 발표할 예정이다. 준비위는 취임식 관람을 위한 여행 자제도 당부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