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3, 미국정치, 사회일반, 정치/문화

미 상원, 중국 제재하는 ‘홍콩자치법’ 만장일치 통과

홍콩 자치권 침해 개인·기업에 제재 부과

    강건택 특파원 = 미국 상원은 25일(현지시간) 중국의 홍콩 자치권 억압을 지지한 개인과 기업에 제재를 부과하는 내용의 ‘홍콩자치법’을 만장일치로 가결했다.

    이 법안에 따라 미 정부는 홍콩의 자치권 침해에 연루된 중국 관료와 홍콩 경찰 등을 제재할 수 있고, 이들과 거래한 은행에도 세컨더리 보이콧(제3자 제재)을 가할 수 있게 된다고 로이터·AFP통신이 전했다.

    하원 표결을 거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하면 정식으로 발효된다.

    이 법을 대표 발의한 크리스 밴홀런(민주) 상원의원은 중국이 홍콩의 자치권을 침해하려고 행동한다면 대가가 따를 것이라는 분명한 메시지를 중국에 전달한 것이라고 자평했다.

    공동발의에 참여한 조시 홀리(공화) 상원의원도 이날 법안 통과에 대해 “중국이 홍콩의 남은 자유를 파괴하기 전에 손을 떼라는 마지막 기회를 준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날 법안 통과는 최근 중국이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제정을 강행하면서 홍콩의 민주주의에 대한 침해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다.

    미국과 중국은 무역전쟁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책임 소재를 놓고 갈등 전선을 확대하고 있다.’

홍콩보안법과 미중정상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