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금융, 마켓정보, 비즈니스

티웨이항공, 유상증자 추진 중단…”최대주주 청약 참여율 저조”(종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유동성 위기에 처한 티웨이항공[091810]이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추진 중이던 유상증자를 중단하기로 했다.

    티웨이항공은 29일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추진하던 5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중단한다고 공시했다.

    티웨이항공 측은 “일반공모 청약 공고(30일)를 앞둔 가운데 최대주주의 청약 참여율이 저조했다”며 “이에 따른 투자자 보호를 위해 부득이하게 유상신주 발행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총 청약률은 52.09%였지만 이중 최대주주인 티웨이홀딩스(지분율 58.32%)의 청약 참여율은 25.61%에 그쳤다. 우리사주조합 우선배정 청약률은 56.69%, 일반 구주주 청약률은 86.87%였다.

    이에 대해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최대주주가 유증 참여를 위해 자금 확보를 하는 과정에서 금융기관의 항공 관련 업종 취급 제한 등으로 충분한 자금을 조달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유상증자 중단에 따른 청약 증거금 환급은 30일 이뤄질 예정이다.

    티웨이항공은 이번 주주배정 유상증자로 인한 신주인수권증서가 상장돼 지난 10∼16일 거래된 점을 고려해 상장거래를 통해 신주인수권증서를 매수해 보유한 투자자에 대한 보상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 이후 필요한 자금을 위한 조달 방안에 대해서도 다각도로 검토할 예정이다.

    앞서 티웨이항공은 정부의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기간 만료에 대비해 지난 27일까지 전 직원을 대상으로 무급휴직 전환 신청을 받기도 했다.’

티웨이항공 여객기

 장하나 기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Send this to a friend